UPDATE : 2019.11.27 수 11:59
상단여백
HOME 보도 포토뉴스
3차 BTL 신축기공식 행사 가져2018년 3월 완공 예정
수용규모 3240명으로 증가
4월 28일 인재양성관 북쪽 부지에서 대학 관계자와 사업 시행 및 시공사 관계자 등이 참석한 가운데 3차 BTL 학생생활관 신축 기공식 행사를 진행했다.

2018학년도부터 재학생의 10명중 3명은 학생 복지시설인 학생생활관(기숙사)을 이용할 수 있게 된다.

제주대(총장 허향진)는 4월 28일 인재양성관 북쪽 부지에서 대학 관계자와 사업 시행 및 시공사 관계자 등이 참석한 가운데 제3차 BTL 학생생활관(기숙사) 신축 기공식 행사를 가졌다.

3차 BTL 학생생활관 신축사업에는 284억2500만원이 투입된다. 지상 6층, 지하 2층 연면적 1만6313㎡ 규모로 총 수용인원은 900명이다.

사업은 오는 2018년 3월 마무리 된다. 이 사업이 마무리되면 제주대 학생생활관 수용 규모는 3240여명으로 늘어나 수용률이 기존 21.2%에서 29.3%로 확대돼 더 많은 학생들에게 복지혜택을 제공하게 된다. 지속적으로 증가되는 도외 학생들에게 쾌적한 환경에서 생활할 수 있게 된다. 또한 도외 학생들로 인해 이용하지 못했던 서귀포시 학생이나 읍 단위 학생들에게도 기회가 부여될 수 있을 것으로 보인다.

앞서 제주대는 3월 인문대학 옆에 500명을 수용하는 2차 BTL 학생생활관을 개관한 바 있다.

허향진 총장은 “3차 BTL 학생생활관 신축 사업이 완료되면 그동안 부족했던 기숙시설 문제가 크게 해소될 것으로 보고 있다”며 “입학정원이 줄면서 학생수가 감소하고 있는 상황에서도 학생들의 교육여건과 복지향상을 위해 학생생활관 시설 확대에 큰 노력을 기울여왔다”고 말했다.

제주대신문  webmaster@jejunu.ac.kr

<저작권자 © 제주대미디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제주대신문의 다른기사 보기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