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 : 2018.7.4 수 15:48
상단여백
HOME 보도
대학기본역량진단서 ‘자율개선대학’ 선정2019년부터 정부의 일반재정 지원… 대학 경쟁력 강화에 큰 도움

교육부와 한국교육개발원이 시행한 ‘2018년 대학기본역량진단’에서 제주대가‘자율개선 대학’으로 선정됐다.

제주대는 자율개선 대학으로 지정됨에 따라 정원감축 권고 없이 2019년부터 정부의 일반재정을 지원받게 된다. 이 일반재정은 목적성 재정지원과 달리 대학 재량껏 폭넓은 곳에 사용할 수 있어 대학 경쟁력 강화에 큰 도움이 될 것으로 기대된다.

송석언 총장은 “이러한 성과는 대학 모든 구성원이 한 마음이 돼 지난 몇 년간 지속적인 혁신과 노력을 통해 이뤄낸 것 결과”라며 “제주대에 대한 지역사회의 관심과 협조 덕분에 제주의 자존심을 지킬 수 있게 됐다”고 말했다.

송 총장은 “2019년부터 지원되는 정부 재정지원 사업비를 통해 기본에 충실한 대학, 미래를 준비하는 대학을 만드는데 최선의 노력을 다할 것”이라고 밝혔다.

대학기본역량진단은 2015년 1주기 대학구조개혁평가를 대체하는 평가다. 1단계로 △교육 여건 및 대학운영의 건전성 △수업 및 교육과정 △ 학생지원 △ 교육성과 등 대학이 갖춰야 할 기본요소 전반을 평가해 상위 60% 정도가 자율개선대학으로 지정된다.

자율개선 대학으로 지정이 안 된 대학은 2단계 평가를 통해 ‘역량강화대학’과 ‘재정지원 제한대학’으로 지정되며 정원감축과 정부 재정지원 제한 등 강력한 패널티를 받는다.

이번 1단계 평가에선 일반대학 187개 대학중 상위 64%(120개 대학)가 자율개선대학으로 선정됐다. 8월말까지 부정비리 제재 적용 등 특별한 사항이 없을 경우 자율개선대학으로 최종 확정된다.

이도언 기자  webmaster@jejunu.ac.kr

<저작권자 © 제주대미디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