UPDATE : 2019.6.3 월 15:41
상단여백
HOME 보도
제주대 말전문동물병원ㆍ한국마사회
제주 수의학 발전위해 업무협약 체결

제주대학교 말전문 동물병원(병원장 이주명)과 렛츠런팜 제주(목장장 양영진)가 제주도 말 사육농가 의료지원 및 말 수의학 발전을 위한 업무협약을 3월 14일 제주대학교 말전문동물병원 회의실에서 체결했다.

양 기관은 업무협약을 통해 축적된 진료 노하우를 전수하고, 말관련 학술 연구 및 검사에 대한 정보를 공유해 미래 제주 수의학 발전에 힘을 더하기로 했다.

제주대 말전문 동물병원은 연구와 교육을 병행한다는 대학 병원의 특성을 살려 특수 진료 분야(안과, 임상병리학) 자문, 말 임상 연구 자문, 폐사마 부검 및 조직검사, 원인병원체 동정 공유 등을 협력한다.

렛츠런팜 제주는 수년간의 말 진료 경험을 토대로 제주대 말 전문 동물병원에 고난이도 수술 및 진단 관련 자문, 진료진 임상 경험 전달, 육성마·경주마 임상 자료 공유, 말 병원 원무 운영 노하우 전수 등을 수행한다.

한편, 한국마사회와 제주대학교는 지난 2008년 ‘말 진료분야 및 말산업발전 상호협력’ 협약을 체결하고, 제주대 실습생 말 임상교육(마사회 측)과 병리학, 미생물학 등 의뢰 분 진단(제주대) 등 업무 협력 관계를 유지하고 있다.

또한, 2017년 7월 13일 제주대 말전문동물병원 개원 이후에도 장비 및 물품 자문과 말 관련 교육 시 시설을 제공하는 등 협력 관계를 지속 확대하고 있다.

제주대학교 말 전문 동물병원장 이주명 교수는 “이번 협약으로 제주도 말 보건체계 발전과 고급 진료 활성화를 위해 공조체계를 강화하여 제주지역 경제를 활성화하고, 우리 대학의 동물병원이 대한민국을 대표하는 동물병원이 될 수 있도록 노력하겠다”고 밝혔다.

민상이 기자  webmaster@jejunu.ac.kr

<저작권자 © 제주대미디어,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>

icon인기기사
기사 댓글 0
전체보기
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.
여백
여백
여백
Back to Top